풀과의 전쟁이 끝나긴 했는데

작년 가을에 이사 들어와서 살고 있는 이 집은 캐나다에 와서 세번째로 구입한 주택입니다. 정확히 말하자면 타운하우스 콘도 이지요. 10년전 런던에 도착하자 마자 들어간 곳은 6층짜리 오래된 아파트. 그 당시 여름은 요즘보다 훨씬 길고 더웠는데 집에…

트램폴린을 꺼내 다시 조립하다

뒷마당에 놓여있던 트램폴린을 작년 가을에 완전히 분해해서 차고에 넣어두었는데 올해 봄이 지나고 여름의 문턱에 이르른 지금까지 잊고 있다가 땔내미의 요청을 받고 이제야 다시 꺼내 재조립을 했습니다. 마침 날씨가 화창하고 더위도 쑥 들어가서 이런 작업을 하기에…

초여름 날의 일기

요즘 한낮 기온이 30도까지 올라가는 날도 있는걸 보면 여름이 오긴 왔나 봅니다. 길거리 사람들 옷차림도 반바지에 샌달은 물론이고 특히 여성들은 핫팬츠나 어깨를 훤히 드러낸 스트랩리스 드레스를 유니폼처럼 입고 다니는 모습입니다. 주말이 되면 교외로 놀러가는 사람들로…

뒷마당 프로젝트 (2) – 메쉬 펜스 설치

앞의 첫번째 글에 대한 질문 가운데 두 가지를 대답하고 넘어가렵니다. 한분이 배수로를 설치했느냐고 물어오셨죠. 저는 PE 재질의 U자 배수로를 사용했습니다. 아래 사진과 같이 생긴 검은 플라스틱 재질입니다. 요즘엔 형질변경을 위한 토목공사를 할 때 위와 같은…